상단여백
HOME 단신
불우이웃 위해 써주세요매년, 이름 없는 천사 사랑의 손길 이어져


12월 3일 강천면사무소에 “불우이웃을 위해 써주세요”라는 문구와 함께 이름 없는 천사로부터 100만원짜리 수표가 우편으로 기탁됐다.

이름 없는 천사의 기탁금은 수년째 익명을 요구하며, 매년 100만원씩 강천면사무소로 배달돼 오고 있다.

강천면 관계자는 “이번에 기탁 받은 100만원은 경기도 사랑의 공동모금회에 지정기탁한 후 지역 내 사회복지시설 및 기초수급자 가구에 전달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소외된 이웃과 함께 하는 불우이웃돕기 운동을 확산해 소외계층에 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여주시민신문

원두희 기자  wdh@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두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