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행정
여주시, 테이, 김성수, 신델라, 안승훈, 손홍주 홍보대사 위촉
여주시는 3일 시장실에서 가수 테이와 혼성그룹 쿨의 리더 김성수, 소프라노 신델라, 배우 안승훈, 사진작가 손홍주를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임명된 다섯 명의 홍보대사들은 위촉 후 이충우 시장과 함께 여주시 고향사랑기부제 응원 캠페인을 실시했다.
 
가수 테이는 2004년 골든디스크 신인상을 수상하는 혜성과 같은 데뷔와 함께 이후 내놓은 앨범마다 가요 프로그램 최다 횟수 1위를 경신하는 발라드계의 황태자 자리를 지키고 있다.
 
또한 각종 방송 활동과 현재 대학로에서 공연 중인 뮤지컬 루드윅 출연 등 만능 엔터테이너로 활동 중이다.
 
대한민국 혼성그룹 누적 앨범 최다 판매 기록이 있는 가요계 전설의 그룹 쿨의 리더 겸 메인 래퍼인 김성수는 방송에서의 활발한 활동으로 대중의 사랑을 받는 예능인이기도 하다.
 
소프라노 가수 신델라는 정통 클래식 성악뿐 아니라 팝, 가요, 뮤지컬, OST에서 CCM까지 거침없는 크로스오버 뮤직을 선보이며 왕성한 활동을 펼치는 한편, (사)뮤직나늄 이사장으로 각종 음악 봉사에도 앞장서고 있다.
 
야인시대 이화룡 역할로 유명한 배우 안승훈은 1983년 KBS 공채 탤런트로 데뷔한 이래 40년 가까운 시간 동안 수많은 드라마와 영화, 연극, 뮤지컬 등에서 활동한 연기자다.
 
사진작가 손홍주는 1989년 서울신문 사진부를 시작으로 언론계에 입문했으며 1995년 씨네21의 창간 멤버로 합류한 후 30여 년간 수 많은 배우들의 사진을 찍어온 인물사진의 대가이다.
 
특히 2020년 창간한 여주시 시정소식지 여주 사람을 품다의 촬영을 한 해 동안 담당하며 여주의 사계절과 사람들의 다양한 모습을 사진으로 남기는 등, 여주와 깊은 인연과 애정을 가지고 있다.
 
이충우 시장은 “공연 문화예술 분야에서 왕성한 활동과 성과를 남기고 있는 분들을 홍보대사로 모실 수 있어서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문화 관광 도시로 새로운 도약을 준비 중인 여주시의 홍보대사로서의 큰 역할들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