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농업 지역경제
동부 경기문화창조허브 개소경기동부권 8개 시군 콘텐츠 융복합의 창업지원 거점센터 구축
동부 경기문화창조허브가 20일 이충우 시장, 오병권 경기도 행정1부지사, 임광현 도의원, 박두형 시의원 및 경기 동부지역의 로컬크리에이터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청심로 88번지 1층에 개소했다.
 
경기문화창조허브는 경기도의 대표적인 창업지원 거점센터로 아이디어 보유자와 기업을 연결하고 창업자금 지원, 전문가 컨설팅 및 네트워크 지원 등 예비 창업자 및 스타트업 기업을 위한 맞춤형 사업 추진을 통한 지역일자리 창출을 목적으로 한다.
 
여주시에 개소하는 동부 경기문화창조허브는 동부권역 8개 시군을 아우르는 총괄센터로 각 지역의 특화자원을 창업아이템으로 발전시키는 콘텐츠 융복합의 창업지원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첫 사업인 지역자원 발굴단 모집에 전국에서 80명이 지원 심사를 거쳐 총 30여명이 지역자원 발굴단원으로 선정됐다.
 
이충우 시장은 “창업지원자의 발굴 및 육성부터 창업 후 사업지원까지 원스톱으로 지원하는 총괄센터가 마련됐다”며 “기업유치와 일자리창출 및 문화관광 산업 활성화를 위하여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동부 경기문화창조허브는 프로젝트 기획 및 제작공간, 복합문화공간, 네트워킹 공간 등으로 구성됐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전화(☎031-8051-8102) 또는 경기문화창조홈페이지(www.ghub.or.kr)를 참고하면 된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