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
불나면 대피 먼저 하세요여주소방서, 불조심 강조의 달 맞아 캠페인 실시
여주소방서는 제75회 불조심 강조의 달을 맞아 불나면 대피 먼저 홍보에 나섰다.
 
소방청에 따르면 무리한 화재진압이나 중요 물품을 챙기다가 발생한 화재 사망자 비율이 높은 것으로 확인되면서 최근에는 대피를 먼저 할 것을 강조하고 있다.
 
또한 최근에는 건축 자재가 다양화 되면서 화재 시 유독가스와 많은 연기발생, 화재 확산속도 등이 빨라 대피도 더욱 어려워졌다.
 
이에 여주소방서는 SNS, 캠페인 및 소방안전교육 등을 통해 화재 대피요령과 함께 불나면 대피 먼저, 비상구 폐쇄금지 등에 대한 홍보를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
 
나성수 서장은 “불이 나면 먼저 시민 여러분들의 안전이 가장 우선되어야 할 것”이라며 “대피와 함께 큰 소리로 주변 사람들에게 알리고, 안전한 곳에서 119에 신고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