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
여주소방서, 군용 위험물시설 양성화 추진
여주소방서(서장 나성수)는 올해 말까지 군용 위험물시설에 대한 양성화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그동안 군용 위험물시설은 군 자체적으로 군사시설을 설치하는 관행과 소방관서의 감독권 행사의 한계로 무허가 설치가 만연했다.

하지만 안전에 대한 사회적 욕구가 커지면서 적절한 관리의 필요성이 대두됨에 따라 여주소방서는 허가 없이 설치한 시설에 대해 양성화를 추진 중에 있다.

여주시에는 14개의 무허가 시설이 있는 것으로 확인돼 올해 말까지 설치년도에 관계없이 현황서를 제출하면 해당 시설에 대해서는 완공검사합격확인증을 내주게 된다.
 
단 화재의 위험성이 있을 때는 완공검사합격확인증 교부 후 해당 제조소 등에 대해서는 행정지도나 행정명령을 통해 보완해 나갈 방침이다.

나성수 서장은 “무허가 군용위험물시설에 대한 양성화를 통해 지역사회의 안전관리 사각지대가 없도록 하고, 시민이 안전하게 거주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