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농업 농업
조정아 부시장,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방역 현장 점검
조정아 부시장은 지난 19일과 20일 이틀간 강원도 춘천시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함에 따라 관내 양돈농가 방역 현장을 점검했다.
 
여주시는 현재까지 양돈농가와 야생멧돼지에서 ASF 발생이 없는 상황이지만, 추석 명절과 태풍이 지나가면서 바이러스 전파 위험성이 높을 것으로 판단 집중 방역에 돌입한 상황이다.
 
조정아 부시장은 “추석 연휴 동안 사람과 차량 이동이 많은 만큼 바이러스 전파위험이 크다”며 “특히 야생멧돼지 출몰지역에 대한 포획에 만전을 기하고 양돈농가에서는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농장방역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말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