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단신 읍면동소식
산북면, 청소년 유해환경 개선 캠페인 전개
산북면(면장 한지연)은 지난 29일 박기식·김승구 청소년 지도위원과 민영호 산북파출소장이 참여한 가운데 유해업소 밀집 지역을 중심으로 청소년 유해환경 개선 활동을 추진했다.
 
이번 활동은 청소년 유해환경으로부터 청소년을 보호하기 위한 점검으로 지역내 유해업소(술, 담배 판매업소 등)의 청소년 유해약물 표시 부착 여부를 확인했다.

또한 청소년은 우리의 미래, 청소년 유해환경 OUT이라는 어깨띠를 두르고, 19세 미만 청소년에게 술·담배 판매금지라는 글귀의 스티커를 매장 유리문에 부착했다.
 
특히 청소년 보호 관련 팸플릿(청소년 유해환경 OUT)을 매장을 돌며 업주들에게 유해약물이 판매되지 않도록 신분증 확인을 당부했다.
 
한지연 면장은 “캠페인에 참여해 주신 청소년 지도위원님, 산북파출소장님께 감사드린다”며 “9월에도 사전 점검을 실시해 청소년들이 유해환경에 노출되지 않도록 위원들과 함께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