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공연 전시
여주세종문화재단, 더블베이스의 항해 공연세계적인 더블베이스 연주자 성민제가 이끄는 B-Presso 출연
여주세종문화재단은 오는 29일 세종국악당에서 문화가 있는 날 사업의 일환으로 더블베이스의 항해를 개최한다.
 
이번 공연은 더블베이스의 대표주자 성민제가 이끄는 4인조 바스프레소(B-Persso)가 출연해 더블베이스가 선보일 수 있는 다채로운 레퍼토리를 들려준다.

성민제는 16세에 세계적 권위를 자랑하는 요한 마티아스 스페르거 더블베이스 국제 콩쿠르와 러시아 샹트 페테르부르크 쿠세비츠키 더블베이스 국제 콩쿠르에서 최연소 아시아인으로 연이어 우승하며 주목받았다.
 
이어 독일 마르크노이키르헨 국제 콩쿠르에서 공동 2위에 입상했으며, 2007~2008년에는 대원음악상과 금호음악인상을 수상하는 등 국내와 세계에서 더블베이스계의 핫이슈로 떠올랐다.

이번공연에서 바스프레소(B-Persso)와 함께 에릭사티의 Je Te Veux(난 널 원해), 로시니의 Duo(듀오), 바흐의 Arioso(아리오소) 등 유명 클래식 곡부터 A.Eglisson(아르니 에길슨), G.Makhoshvilli(조지 막호쉬비니) 등 유명 더블베이스 연주자의 곡을 연주한다.
 
여기에 클래식이 낯선 관객들도 편하고 즐겁게 공연을 즐길 수 있도록 연주자의 해설을 곁들여 재미를 더한다.
 
재단 관계자는 “매달 무료로 만나는 문화가 있는 날 악기의 항해 시리즈가 시민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며 “시민들의 기대에 부응하고자 이번 더블베이스로만 채워지는 무대를 비롯해 신선한 공연을 준비하고 있으다”고 말했다.
 
한편, 공연의 무료 관람 시청 및 자세한 내용 확인은 재단 홈페이지 (http://www.yjcf.or.kr)에서 가능하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