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환경
여주시, 남한강변 연결계단 설치 완료접근성 개선 및 응급상황 시 대피로 역할 기대
여주시는 상동(인텔존 인근)에 남한강변과 시가지 도로를 연결하는 비상대피로 설치공사를 공사를 완료했다.
 
이번 공사로 여흥동 주민들이 운동과 힐링을 위해 자주 찾고 있는 남한강변에 대한 접근성이 개선됐다.
 
비상대피로가 설치되기 이전에는 남한강 산책 등 남한강변 접근을 위해서는 여주대교 인근에 설치된 진입로를 이용 접근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특히 비상대피로 추가설치를 통해 남한강변 접근시간을 단축시키고, 접근성을 개선해 많은 주민들이 남한강변을 즐길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또한 폭우, 환자발생 등 응급상황 발생 시 신속한 대처가 가능해 보다 안전한 여가생활을 할 수 있게 됐다.
 
남한강변 도로는 여주대교에서 여주보와 이포보는 물론 양평 서울까지 연결되는 도로로 4대강 사업 시 설치된 연결로 외 지난해부터 시청 뒤 연결계단이 추가로 설치됐다.
 
여주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여주시에서는 시민들의 쾌적한 하천 이용을 위해 하천정비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