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여성
40년 효행 한승례씨, 국무총리 표창 수상“가족과 이웃 주민에게 따뜻한 정 나누며 살아갈 것”
강천면 한승례(66)씨가 지난 6일 제50회 어버이날을 맞아 보건복지부가 주관해 열린 효사랑 큰잔치 기념식에서 효행 실천 유공자로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
 
이날 타인에게 귀감이 된 52명(국민훈장 1명, 국민포장 1명, 대통령 표창 10명, 국무총리 표창 10명, 장관표창 30명)에게 정부 표창이 수여됐다.
 
한 씨는 40년 전 강천으로 시집을 온 후 현재까지 91세의 시부를 극진히 봉양해 효를 생활 근본으로 3대가 화목한 가정을 꾸리고 있다.
 
한승례 씨는 “자식으로서 당연히 해야 할 일이라고 생각했는데 이런 상을 주셔서 감사하다”며 “앞으로 더 정성을 다하라는 의미로 받아들이고, 가족과 이웃 주민에게 따뜻한 정을 나누며 살아가겠다”고 말했다.
 
김주남 강천면장은 “극진한 부모봉양과 가정에 대한 깊은 헌신으로 타인의 귀감이 되는 뜻 깊은 포상“이라며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효행을 실천해 아름다운 사회가 만들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