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행정
여주시, 제1기 옴부즈만 3명 위촉시민고충 해소와 권익보호 위해 4년간 활동
여주시는 27일 시민의 고충 해소와 권익 보호를 위해 제1기 옴부즈만 3명을 위촉했다.
 
옴부즈만은 행정기관의 위법․부당한 행정처분이나 오랫동안 해소되지 않은 고충 민원을 시민의 입장에서 직접 처리하는 민원 조사관이다.
 
법령만으로 판단하는 행정기관의 업무를 시민 입장에서 검토해 갈등을 해결하거나 제도를 개선함으로써 시민에 대한 행정기관의 책임을 강화하는 역할을 한다.
 
여주시는 올해 옴부즈만 제도 도입을 위해 추천위원회 심사, 여주시의회 동의 절차를 거쳐 지난 11일 이재헌, 양이석, 박주언 3명을 초대 옴부즈만으로 선정했다.
 
위촉된 옴부즈만들은 앞으로 4년간 고충민원의 조사, 불합리한 제도나 관행에 대한 개선 권고 등 시정을 감시하고 시민의 권익을 보호하는 활동을 하게 된다.
 
시청 시장실에서 열린 위촉식 후 이어진 간담회에서는 제도 운영에 대한 방안과 향후 회의 일정 등이 논의됐다.
 
이항진 시장은 “고충민원이 갈수록 다양해지고 증가하고 있는 시기에 옴부즈만 제도가 활성화된다면 많은 고충민원의 해결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시민의 입장에서, 시민의 대리인으로 적극 노력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