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농업 농업
여주시, 대신농협 연계 아인산염 공급못자리 뜸묘, 잘록병 예방 및 치료
여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안치중)는 지난 7일부터 대신농협(조합장 임광식)과 협력해 농업인에게 아인산염을 공급한다.
 
아인산염은 못자리에서 많이 발생하는 뜸묘, 잘록병 예방 및 치료를 위한 비료이다.
 
일반적으로 뜸묘와 잘록병은 기상환경과 양수분 불균형으로 인해 잎이 시들거나 물러지며 뿌리부분이 검은색으로 변해 썩어가는 병이다.
 
여주시는 이를 개선하기 위해 아인산염을 이용한 방제기술을 중점적으로 보급하여 농업인들이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이번에 공급된 아인산염은 농축액으로 현장에 사용할 때에는 아인산염 200㎖(종이컵 1컵)를 물 20리터에 희석해 사용하도록 안내하고 있다.
 
김범종 대신면 농업인상담소장은 “아인산염은 독성이 매우 낮고 환경오염의 우려가 거의 없다”며 “역병균이나 노병균병의 인산대사 작용을 방해해 병원균을 억제시키고 식물의 저항성을 높이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고 말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