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행정
이항진, GTX-A 조기 착공 촉구 공동 성명“상생과 균형발전 과거와 미래의 과제 모두 해결 가능”
이항진 시장은 4일 신동헌 광주시장, 엄태준 이천시장과 함께 이천 농업기술센터에서 GTX-A 조기 착공을 위해 성명서를 발표하고 공동 기자회견을 열었다.
 
이날 여주를 비롯한 3개 시는 GTX의 국정과제 채택과 조기 착공이 수도권과 비수도권의 상생과 균형발전, 과거와 미래의 모든 지역 과제를 한 번에 해결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윤석열 당선자는 지난 대선에서 GTX-D 노선과의 연결을 새 정부의 공약으로 약속한 바 있다.
 
하지만 광주 ․ 이천 ․ 여주의 시민들은 시급한 지역의 생존과 도약을 위해 GTX-A 연결을 희망하며 조기 착공으로 새 정부의 임기 안에 완공되기를 기대하고 있다.
 
이항진 시장은 “경기 동남부권 연결은 단순히 교통 여건이 좋아지는 것이 아니라 서울까지 30분 안에 접근이 가능하다”며 “3시 는 콤팩트시티로, 문화관광 도시로, 수도권의 휴식처로, 수도권과 강원권을 잇는 강소도시로 변신할 수 있는 조건을 한방에 갖출 수 있게 된다”고 주장했다.
 
이번 기자회견은 여주시를 비롯한 3개 시장은 모든 정치세력이 GTX 연결 사업이 조속히 실현될 수 있도록 국정과제 채택과 조기 착공을 위해 당리당략과 정치적 이해관계를 넘어 설 것이라고 밝혔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