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농업 농업
여주시, 소 생체난자 흡입기술(OPU) 시범사업 추진조기개량으로 고능력 암소 생산 기반 마련
여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안치중)는 지역활력화 작목기반 조성 공모사업에 선정돼 소 생체난자 흡입기술(OPU, Ovem Pick-Up)을 활용 조기개량 기술시범사업을 추진한다.
 
현재 고능력우의 개량을 위한 농가의 욕구는 매우 높아 인공수정을 통한 개량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장기간의 시간이 필요하고 이를 개선하기 위해 도축장 유래 체외수정란 이식사업을 추진하고 있지만, 농가가 원하는 고능력암소 생산에는 한계가 있다.
 
이에 따라 기술센터는 경기도농업기술원과 협력을 통해 사업비 2억을 투입 형질이 우수한 소의 수정란을 생산, 이를 농가에 보급해 조기개량을 통해 고능력 암소 생산 기반을 마련했다.
 
김상민 곤충산업팀 팀장은 “세계적 수정란 생산 흐름은 기존의 체내수정란에서 체외수정란으로 변화하고 있다”며 “생체난자 흡입기술을 활용하여 유전능력이 뛰어난 종빈우의 안정생산기반을 구축해 농가 우군의 유전능력 향상으로 수익 증대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