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공연 전시
여주세종문화재단, 만복이네 떡집 공연구리문화재단, 오산문화재단, ㈜아츠온 공동 제작
여주세종문화재단(이사장 김진오)이 오는 3일부터 4일까지 자체 제작한 가족뮤지컬 만복이네 떡집을 세종국악당에서 선보인다.
 
만복이네 떡집은 여주세종문화재단, 구리문화재단, 오산문화재단이 뮤지컬 제작사 ㈜아츠온과 함께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의 공모사업인 방방곡곡 문화공감 사업에 선정돼 공동으로 제작한 창작 뮤지컬이다.
 
초등학교 3학년 교과서 수록 도서이자 2010년 첫 출간 이후 60만부가 팔리며 꾸준히 사랑받아 온 김리리 작가의 원작을 무대로 옮긴 작품이다.
 
만복이, 장군이가 신비한 떡집을 만나 긍정과 행복으로 가득 찬 아이가 되는 과정을 담았다.
 
만복이네 떡집을 글과 그림으로 만났던 아이들은 만복이, 장군이가 무대 위에서 내 친구처럼 표현되고, 주요 배경이 되는 떡집은 더욱더 신비하게 구현돼 아이들의 오감을 자극한다.
 
또한 친구뿐만 아니라, 제일 가깝지만 가끔은 이해하기 힘든 존재, 가족과의 이야기가 함께 담아 서로 간의 관계에 대해 한 번쯤 생각해 볼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고 같이 관람하는 부모와의 소통의 창이 되기도 한다.
 
지난 10월 구리와 오산에서 먼저 선을 보인 만복이네 떡집은 초연 창작 뮤지컬임에도 불구하고 뮤지컬 카라마조프, 만덕 등으로 우리나라 창작뮤지컬 시장에 꾸준히 우수작품을 개발해온 제작사 아츠온이 제작을 맡아 호평을 받았다.
 
김진오 이사장은 “탄탄한 원작의 스토리에 여주 특산물인 쌀로 만드는 신비한 떡이라는 지역적 특색을 더해 만족도 높은 창작물이 탄생했다”며 “만복이네 떡집은 여주시를 대표하는 문화콘텐츠 세종, 1446처럼 키워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뮤지컬은 초등학교 3학년 아이들의 단체관람 예정으로 아이들에게 교육과 문화향유 기회를 동시에 제공한다.
 
특히 일반 관객 대상 예매도 진행해 일찌감치 부모들의 호응을 얻으며 매진됐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