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단신 읍면동소식
한부모복지시설 세림주택, 이웃돕기 현물 기탁북내면에 홀몸어르신 위해 직접 제작한 3종 제품 전달
한부모복지시설 세림주택(원장 허옥희)은 18일 직접 만든 이웃돕기 현물 3종(목도리, 라탄바구니, 반려식물)을 북내면행정복지센터(면장 전제선)에 기탁했다.
 
이번 이웃돕기는 취약 한부모의 복지 증진을 위해 문화가 있는 수요일이라는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직접 만든 제품으로 홀몸어르신 10가구에 전달됐다.
 
허옥희 원장은 “다가오는 겨울 소외된 이웃들에게 따뜻한 온기가 전달되었으면 하는 마음에 직접 제작한 현물을 기탁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지역에 그늘지고 어려운 이웃을 위해 나눔을 실천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경숙 부면장은 “어려운 경제 상황에서도 소외된 이웃을 살피는 세림주택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기탁해 주신 소중한 성품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에게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세림주택은 지난 2003년 저소득 모자가정 복지증진을 위해 설립돼 입소자의 건강한 자녀 양육 및 사회·경제적 자립을 돕고 있다.
 
입소대상은 한부모가족지원법 제4조에 따른 모자가족으로 최대 5년까지 생활할 수 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