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행정
여주시, 요소수 우선 공급 MOU 체결더블유에이치그룹, 여주시에 우선 배정 MOU 체결
여주시가 지난 15일 더블유에이치그룹(대표 임수철)과 MOU 체결로 11월 말 중 중국산 요소수 2만 톤 중 일부가 우선 공급될 예정이다.
 
지난 12일 중국의 요소수 생산업체와 2만 톤 수입 계약을 맺은 더블유에이치그룹은 이날 여주시와 민·관 업무협약을 체결, 수입한 물량 중 여주시에 필요한 양을 최우선으로 공급하기로 했다.
 
여주시는 요소수 등의 수급 및 R&D 기업 유치를 위한 유관업무를 적극 지원・협조하기로 했다.

이번 물량은 수입, 통관 절차 등을 거쳐 11월 말 국내에 요소수를 반입할 예정이다. 요소수 2만 톤은 화물차 65만대에 동시에 급수할 수 있는 양으로 민간 단일회사가 계약한 최대량이다.
 
이항진 시장은 “사통팔달한 도로망으로 물류유통에 최적화된 여주시에 요소수가 먼저 풀리게 된 것이 국내 산업경기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돼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임수철 대표는 “평소 IT기업 유치에 앞장서온 여주시에 각별한 기여를 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민・관이 일치된 이해와 배려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더블유에이치그룹은 중소 스타트업 기업으로 레이저를 이용한 산업용 장비를 개발・판매하고 있다.
 
회사 내 무역사업부를 통해 개발된 설비를 국내 및 해외로 수출하고, 국내기업이 필요로 하는 원자재 및 상품을 수입해 공급하고 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