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농업 농업
여주시, 진상벼 특허 단속 강화전용실시권(특허법)에 따른 타 지역 재배 불법 유통 예방
여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권병열)는 진상벼 전용실시권(특허법) 위반 단속을 강화한다.
 
이번 추석 전 출하예정 햅쌀인 여주시의 명품쌀 진상벼의 타 지역 재배 불법유통 단속을 강화한다.
 
여주시가 2017년부터 전용실시권을 취득한 진상벼는 아밀로스 함량이 낮아 매우 찰지며 식미가 좋아 매년 소비가 급증하고 있는 여주의 대표 고품질 쌀 품종이다.

또한 여주농업인만 재배할 수 있고, 타 지역에서 재배 시 식물신품종 보호법, 특허법 등에 의거 법적 처벌을 받게 된다.
 
특히 여주산이 아닌 진상벼를 유통할 때에도 재배자와 함께 유통자도 동일하게 처벌을 받는다.
 
기술센터 관계자는 “각 지방자치단체와 타 지역의 농업인들이 특허법 위반에 따른 처벌을 받지 않도록 주의해주시기를 당부한다”며 “소비자들도 여주 진상미를 구입할 때에는 반드시 포장재상의 품종명(진상)과 생산지(여주산)를 확인해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