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농업 농업
여주시, 푸드플랜 종합계획 수립 용역 최종보고회 실시먹거리정책과 신설 등에 대해 토론 시간 가져
여주시는 지난 24일 푸드플랜 종합계획 수립 용역 최종보고회를 실시했다.

푸드플랜은 지역의 먹거리에 대한 생산, 유통, 소비 등 관련 활동들을 하나의 선순환 체계로 묶어서 관리한다.

이를 통해 지역 구성원 모두에게 안전하고 좋은 식품을 공급하고, 지역의 경제를 활성화시키며 환경을 보호하는 데 기여하도록 하는 종합적 관리 시스템이다.

여주시는 지난해 11월 푸드플랜 종합계획 수립 용역을 실시해 8월 말 용역 완료를 앞두고 있다.
이날 이항진 시장 및 신활력플러스 사업단, 여주농민 영농 조합법인 대표 등 먹거리 위원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또한 먹거리 통합 지원센터 설립, 공공급식 체계 개편과 이를 전담해 지원하는 먹거리정책과 신설 등에 대해 심도 있는 토론 시간을 가졌다.

이항진 시장은 “행정, 농가, 소비자, 전문가 등 논의체계를 만들어 정기적인 토론이 필요하다고 생각한다”며 “성공적인 푸드플랜 안착을 위해 각자의 역할과 협력을 강화하도록 하자”고 말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