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환경
에너지의 날 , 불 끄고 에어컨 쉬어가요여주시, 시민과 함께 절전 행사 참여
여주시는 오는 20일 제18회 에너지의 날을 맞아 기후위기 문제에 대한 인식 높이기 위해 절전 행사를 추진한다.
 
에너지의 날은 전력소비가 역대 최고치를 기록한 2003년 8월 22일을 계기로 전력 과소비에 대한 인식을 위해 제정됐다.
 
에너지시민연대의 주최로 매년 개최되는 전국적인 에너지절약 실천 행사에 여주시도 참여해 이날 저녁 9시부터 5분간 시 전역에 걸쳐 소등행사를 실시한다.
 
또한 시민들이 각 가정에서 일상생활 속 절전 활동에 참여할 수 있도록 홍보하고, 28개 아파트단지 1만2000여 세대가 참여하도록 소등 안내방송을 할 예정이다.
 
시청 및 각 읍면동 청사에서도 점심시간 소등을 하며 낮 12시와 오후 4시에 각 30분간 에어컨 운행을 정지한다.
 
여주시 지속가능발전협의회는 어린이들의 에너지교육을 위해 햇빛저금통 제작 체험 비대면으로 실시한다.
 
여주시 관계자는 “절전행사 캠페인은 단순히 에너지를 절약하는데 그치지 않고 갈수록 심각해지는 기후위기 시대에 탄소중립을 실천하는 차원에서 주민 여러분의 많은 동참을 바란다”고 말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