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행정
여주시, 스마트시티 기반구축사업 완료보고회 개최CCTV 경찰과 소방서 공유 시민의 생명과 재산 보호 기대
여주시는 23일 도시안전정보센터 상황실에서 긴급 상황 시에 CCTV 영상을 경찰 및 소방과 공유해 시민의 골든타임을 확보할 수 있는 여주시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사업 완료 보고회를 개최했다.
 
여주시는 지난해 7월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에 선정돼 1년여 간의 추진 끝에 올해 6월 구축을 완료했다.
 
국비 6억을 지원받아 총 12억의 사업비를 투자한 이번 사업으로 방범, 재난, 주정차, 문화재보호, 하천감시 등 모두 2063대의 CCTV를 통합 연계해 긴급 상황에 활용할 수 있게 됐다.
 
또한 112와 119 신고 시에 주변 CCTV 영상이 자동으로 경찰과 소방에 전송되고 실시간으로 현장상황을 파악하면서 출동할 수 있어 보다 더 신속하고 안전하게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할 수 있게 됐다.
 
특히 CCTV 영상을 군부대 훈련 및 여주시청 내 각 부서와도 손쉽게 공유하는 등 향후 활용범위가 늘어날 전망이다.
 
이항진 시장은 “앞으로 도시운영의 핵심 기술인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을 쓰레기투기, 상하수도, 교통 등 다양한 도시정보와 결합해서 모두가 꿈꾸는 안전도시 여주, 스마트한 도농복합시 여주로 도약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