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농업 지역경제
여주시, 취약노동자 권익보호 노동권익 서포터즈 위촉
여주시는 지난 16일 경기도 북부청사에서 여주시 노동권익 서포터즈 위촉식을 진행했다.
 
노동권익 서포터즈는 2021년 신규 사업으로, 단시간·취약노동자로 근무경험이 있는 경력단절 여성, 노동인권 관심자 등 서포터즈 5명을 채용해 사업을 추진한다.
 
이달 말부터 편의점, 카페 등 소규모 사업장을 직접 방문해 근로계약서 작성, 최저임금·주휴수당 지급, 부당행위 금지 등 노동관계법 준수상태 여부 점검 및 실태조사 등 노동권익 향상을 위한 현장 계도·홍보 활동을 한다.
 
또한 단시간 노동자와 사업주가 권리구제, 법률지원, 사업장 노무컨설팅 등을 지원받을 수 있게 경기도 노동권익센터 및 마을노무사 지원제도 등 연계 역할도 한다.

오는 10월 이후 서포터즈 점검활동을 토대로 주휴수당 지급, 근로계약서 작성 등 노동관계법 준수 사업주를 대상으로 안심사업장 인증을 추진, 사업주 동의를 거쳐 여주시장 명의의 안심사업장 인증서도 교부한다.

여주시 관계자는 “여주시는 단시간·취약노동자 노동권익 보호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며 “소규모 사업장 근로계약서 작성, 노동관계법 준수 등 기초고용질서 정착을 위한 노동권익 서포터즈 활동에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