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환경
여주시새마을회, 당남리섬 케나프 심기 행사 개최축산농가 위한 양질의 조사료 공급 효과 기대
여주시새마을회(회장 고광만)는 지난 24일 여주시와 당남리섬에 케나프 심기 행사를 진행했다.
 
케나프는 양마(洋麻)라고 불리며 아프리카와 인도가 원산지오 1960년대 미국 농무성(USDA)에서 섬유(펄프)자원으로 우수성을 확인받은 바 있다.
 
1990년대 이후 목재대체 펄프자원, 높은 이산화탄소 흡수력으로 지구를 구하는 식물로 각광받고 있다.
 
또한 케나프의 조사료 연구는 1940년대 미국에서 시작됐으며 조단백 함량이 우수하고 수량성이 좋아 외국의 경우 케나프 건초, 사일리지, 큐브, 펠릿사료 등으로 이용되고 있다.
 
국내에서도 축산농가 기계화 실증 재배와 한우농가의 사료급여 기호성 평가를 통해 케나프의 우수성을 검증받은 바 있다.
 
이번 케나프 심기 행사로 축산농가 위한 양질의 조사료 공급과 CO₂ 흡수에 따른 환경정화 및 온실가스 감축 효과에 일조할 것으로 보인다.

여주시 정건수 소득기술팀장은 “당남리섬과 유휴지를 활용한 케나프 재배를 통해 환경정화 및 온실가스 감축과 양질의 조사료를 대량생산해 농가소득 향상을 기대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