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 예술
이숙, 김순옥 음식장인, 전통음식대회서 대통령상, 장관상 수상제12회 전통주와전통음식의 만남에 출전
이숙, 김순옥 여주 음식장인들은 한국전통음식연구소(대표이사 윤숙자)가 주최한 제12회 전통주와 전통음식의 만남 평화통일기원 한국전통음식 요리경연대회에서 대통령상과 장관상을 수상했다.
 
대왕님표 여주쌀로 전통주를 빚는 이숙 ㈜농업회사법인 추연당 대표(52)는 경연 주제인 고조리서 속의 의례음식과 의례주에서 1900년대 음식을 만들어 대통령상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지난해, 농림축산식품부 주관 우리술품평회 약주 부문에서 순향주로 우수상을 받은 이 대표는 세종대왕 이름인 이도로 상표등록을 마치고 육포와 정과류 등을 내놓을 계획이다.
 
특히 여주시민들이 만든 협동조합과 연계해 궁중디저트 카페도 준비하는 등 전통음식문화 확산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
 
또한 여주시 대표 맛 집으로 정평이 난 한정식집인 웅골 손두부를 운영하는 김순옥 씨는 이번 대회에서 장관상을 수상했다.
 
이항진 시장은 지난 7일 전통음식 경연대회에서 수상한 음식 장인에게 공로패를 수여했다.
 
이 시장은 “맛도 좋고 몸에도 좋은 전통음식을 옛 맛 그대로 살려낸 두 분 의 수상은 여주시가 전통문화의 맥을 이어가는데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