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환경
여주시, 강천섬 시설물 이관 준비작업 순항하천구역 내 금지행위 지정 및 활성화방안 용역 착수
여주시는 국가하천인 강천섬 시설물 관리권이 기존 한국수자원공사에서 여주시로 이관됨에 따라 쾌적한 하천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하천구역내 금지행위 지정 및 성화방안을 위한 용역을 착수했다.
 
강천섬은 4대강살리기사업시 조성된 자연휴식지로 국토종주자전거길, 천연 잔디광장, 은행나무 길 등 다양한 체험과 백팩킹을 통한 힐링의 장소로 각광 받고 있어 매년 그 이용객이 늘어나고 있는 추세이다.
 
하지만 이용객들의 무단 쓰레기 투기, 하천구역에서 무분별한 낚시 등으로 하천오염과 불 피우기로 잔디훼손, 음주난동 등 무분별한 시설이용으로 이용객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하고 있다.
 
이에 여주시에서는 깨끗하고 쾌적한 강천섬 이용 및 하천의 오염 방지를 위해 하천구역 내 금지행위(낚시, 야영, 취사) 지역 지정을 위해 현재 행정예고 중으로 의견수렴을 통한 계도기간을 거친 후 단속을 진행할 계획이다.
 
여주시 관계자는 “강천섬의 활성화를 모색하기 위해 강천섬 활성화 방안수립 용역을 통해 지역주민과 상생할 수 있는 지역여건에 적합한 활성화 방안을 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