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농업 지역경제
박시선 의장, 착한 선결제 자발적 실천
박시선 시의회 의장은 지난 14일 코로나19로 매출 감소로 고통 받는 업주를 위로하고, 착한 선결제를 실천하면서 동참을 호소했다.
 
최근 코로나19확산으로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강화되면서 모임 규제와 영업 제한으로 지역경제가 심각한 타격을 받고 있다.
 
재난지원금 지급, 소상공인 특별대책 등의 정책들이 시행되고 있지만, 카페, 음식점 등 소상공인들의 고통은 계속되고 있다.
 
지자체들이 착한 선결제 릴레이 캠페인에 동참해 고통을 분담하고 있는 가운데 박 의장은 여주시와 여주시민들이 선결제 운동에 동참해 줄 것을 호소했다.
 
박시선 의장은 “착한 선결제 운동을 전 여주적 차원에서 실시하기 위해서는 소상공인들과의 적극적인 대화를 통해 합리적인 가이드라인을 마련해야 한다”며 “공공기관, 사회단체, 시민조직 등이 선도적인 실천에 나서자”고 말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