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환경
소양천 토종 미꾸리 방류치어 5000마리 친환경 방역 기대
여주시는 지난 19일 하동 소양천에 토종어종인 미꾸리 치어 5000마리를 방류했다.
 
이날에 방류한 미꾸리는 경기도해양수산자원연구소에서 분양받은 것으로 내수면 수산자원조성 및 토종어종 양성을 위해 생산된 종이다.
 
미꾸리는 수질에 대한 내성이 강해 수질이 좋지 않은 곳에서도 잘 서식하며 동양하루살이 유충 및 모기 유충인 장구벌레를 주 먹이로 하여 친환경 방역의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하천이나 호수 바닥을 파고 들어가는 습성이 있어 진흙에 들어가 산소를 공급하고 수질을 정화하는 데 큰 도움이 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시 관계자는 “이번 미꾸리 방류를 통해 해충의 친환경적 방제와 하천정화에 큰 효과를 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