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환경
여주하수처리장, 지능화 시스템 구축 시범사업 선정인공지능(ai) 기술 적용 조건부 자동화 단계 운영기술 확보
여주시는 지난 21일 2020년 7월 환경부 공모(시범)사업에 참여해 전국 하수처리장 중 2개소 대상인 지능화 시스템 구축 시범사업에 선정됐다.

이번 선정으로 여주시는 국비 20억, 도비 10억을 지원받아 자부담 포함 총40억원의 사업비로 인공지능(ai) 기술을 적용해 조건부 자동화 단계의 운영기술을 확보하게 됐다.

오는 2022년말까지 완료를 목표로 1·2단계로 나눠 진행될 예정이며, 사업 완료 후에는 하수처리시설의 인공지능을 통한 최적의 운영이 가능하게 된다.

또한 시는 전력비와 약품비 등 운영비 절감은 물론 방류수 수질개선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환경부에서는 이번 시범사업을 시작으로 완전자동화를 목표로 장기계획을 잡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으며, 여주시도 이를 통해 완전자동화에 선도적으로 참여할 수 있어 여주공공하수처리장이 전국의 선진시설로 발돋움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용돈 하수사업소장은 “여주하수처리장의 각종 시설물 개선 및 증설 등 국고보조사업의 확보에 긍정적 시너지 효과를 가져 올 수 있도록 하겠다”며 “앞으로도 각종 공모사업에 적극 참여해 국비 확보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