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행정
오학동행정복지센터 청사 개청1만7000여 동민의 염원으로 새 보금자리 마련
오학동민의 오랜 숙원사업인 오학동 행정복지센터 청사가 30일 개청식을 갖고 업무를 시작했다.

이날 개청식에는 이항진 시장과 지역주민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기념식과 기념식수 식재, 테이프 커팅과 신청사 관람하는 시간을 가졌다.

오학동 행정복지센터는 연면적 1362㎡에 지상 3층 규모로 지상 1층에는 민원실 등 직원의 업무 공간, 지상 2층에는 소회의실과 예비군 오학동대, 지상 3층에는 대회의실이 위치해 있다.

특히 주민들이 가장 많이 이용하는 민원실에는 전면 개방이 가능한 접이식 문을 설치해 쾌적하고 안락한 민원대기 공간을 마련했다.

또한 유아놀이방과 농산물판매대, 현금자동입출금기를 설치해 주민 편의성을 높였다.

김상희 동장은 “오학동민의 염원 속에 30년 만에 오학동행정복지센터가 새로운 보금자리를 마련해 동민의 화합과 자긍심을 높이는 계기가 됐다”며 “코로나19로 인해 더 많은 주민들을 초청하지 못해 아쉬움이 크며 함께하지 못한 모든 분들께 양해를 바란다”고 말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