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건사고
대신 고구마 창고 화재…소방당국 진화 중
오늘(8일) 오후 1시 15분께 대신면 후포리 한 고구마 창고에서 불이나 현재 소방당국이 진화 중에 있다. 현재 인명 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소방당국과 경찰에 따르면 고구마 창고에서 인부 2명이 용접작업을 하다 불꽃이 건물 내 인화성 물질로 옮겨 붙으면서 불이 난 것으로 추정된다.
 
신고를 받은 여주소방서는 소방차와 소방대원, 의용소방대를 동원해 진화하고 있지만, 건물이 샌드위치 패널 구조로 돼 있어 진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현재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으면, 경찰은 고구마 약 7000박스 등 5억 원의 재산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추산하고 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