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
여주시, 코로나19 차단 전통시장 방역 강화한글·제일시장 상인과 시민에게 마스크 배부 등
여주시는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지난 19일 유동인구가 잦은 한글·제일시장 일대에 방역소독을 실시했다.

이날 방역활동에는 예창섭 부시장과 일자리경제과, 보건소, 축산과 직원, 시장 상인회원 등 20여명이 동참했다.
 
한글시장 170개소, 제일시장 94개소 등 전통시장에 대해 방역차량을 동원해 방역소독과 전통시장 점포 및 시민들에게 마스크 배부했다.
 
한글시장과 제일시장은 여주 5일장이 열리는 장소로 점포들이 밀집돼 있어 상인 및 소비자들의 접촉이 빈번해 바이러스에 취약하기 한 곳이다.
 
현재 여주시에서는 지난 2월 3일부터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증 대응을 위한 경제 T/F팀을 운영하고 있다.

여주시 관계자는 “방역소독 강화를 통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으로부터 시민을 보호함과 동시에 안전하고 쾌적한 시장 환경을 만들고 있다”며 “시민들이 안심하고 전통시장 및 상점가를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