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
이항진 시장, 신종 코로나 차단 대응 발표우한 교민 입소한 국방어학원 인근 은봉리 방역 등 예의 주시
지난 12일 이항진 시장이 시청 대회의실에서 여주시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중심으로 코로나 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공식 명칭) 차단 대응에 대해 설명을 하고 있다.
이항진 여주시장이 지난 12일 정례 정책브리핑을 통해 여주시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중심으로 코로나 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공식 명칭) 차단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
 
이날 이 시장은 “코로나 19로 인해 우리 여주시 화훼농가와 시설채소농가까지 직격탄을 맞았다”며 “여주시는 코로나 직후인 지난달 20일 이후부터 보건소에 비상방역대책반을 운영에 이어 여주시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구성 운영하며 감염증 확산 방지에 전 행정력 비상체제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특히 지난 12일 3차 우한 교민 170명이 인근 시에 있는 국방어학원 입소와 관련 3km이내에 있는 가남읍 은봉리 등 인접 마을에 대해서는 매일 2차례에 걸친 방역과 손소독제와 마스크 등 위생용품을 나눠주고 상황을 예의주시하고 있다.

또한 이 시장은 “코로나 19로 우리나라 뿐 아니라 세계 경제가 올스톱 되는 난국을 슬기롭게 극복해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여주시는 이날 하동 경기실크부지를 비롯해 제일시장, 산림조합 등 총 16개 부지에 대한 매입 추진 현황과 함께 도시재생사업, 청소년 힐링공간, 시니어 클럽, 문화체육시설, 공용주차장 등으로 활용할 계획도 발표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