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복지
기부천사의 사랑,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녹여이남림 어르신, 취약계층 위한 마스크 구입비 1억 원 기부
“여주시에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예방을 위한 마스크를 일괄 구입 취약계층 분들께 제공해 도움이 되시도록 일금 일억 원을 성금으로 기탁하고자 합니다”

지난 10일 이남림 어르신이 성금 1억 원을 기탁하면서 직접 쓴 손 편지 내용이다. 이 어르신은 지난 해 말 사랑의 온도 성금으로 2억 원을 기탁하기도 했다.
 
아들 이성준 씨가 직접 여주시를 찾아와 전달한 손 편지에는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국내 확산을 걱정하며 형편이 어려워 마스크를 사지 못하는 분들에게 도움을 드리고 싶어 1억 원을 보낸다”는 내용과 함께 “그분들께 용기와 희망을 드리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는 뜻이 담겨 있었다.
 
이항진 시장은 “여주시 기부천사인 이남림 어르신의 사랑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으로 불안해하는 분들의 마음을 녹여내고 바이러스도 결국 우리의 사랑으로 이겨낼 것이라는 희망을 줬다”며 “취약계층에 골고루 전달해 어르신의 나눔의 뜻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여주시 기부천사로 불리는 그는 20대부터 남대문시장에서 장사를 하며 자수성가해 2006년과 2007년, 방송국의 불치병 어린이를 위한 기부프로그램에 30억 원씩을 기부했다.

또한 태풍 피해를 본 수재민을 위해 두 차례에 걸쳐 성금 1억 원씩을 기부하는 등 지금까지 65억이 넘는 기부로 이웃 사랑을 실천해왔다.

한편 이항진 시장은 “12만 여주시민의 마음을 전달하기 위해서라도 이번에는 꼭 찾아뵙고 감사인사를 드리고 싶다”고 만남을 제안했다.

하지만 아들 이씨는 “아버지께서는 조용히 취약계층을 위한 도움을 희망 하신다“며 ”감사인사는 꼭 전해드리겠다”고 정중히 사절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