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보건
보건소, 2020년 비만타파 원년오학동 걷고 싶은 거리공원 이색 비만측정 목재 인기
여주시 보건소(소장 함진경)는 오학 걷고 싶은 거리 공원에 이색 비만측정 목재를 설치해 공원을 이용하는 시민들의 큰 호응을 받고 있다.
 
세계보건기구(WHO)에서는 비만을 21세기 신종 전염병으로 규정하고 당뇨, 고혈압, 심장질환, 관절증 등 질환을 일으키는 건강위험요인으로 지적했다.

특히 2018년 지역사회건강조사 결과 자료에 따르면 여주시 비만 유병률은 37.4%로 경기도 33.1%에 비해 높게 나타났다.
 
이에 보건소는 시민들이 즐겁게 비만에 대한 관심을 유도하고 비만예방에 대한 의지증진을 위한 환경을 조성하고자 비만 측정 목재를 설치했다.

오학동 걷고 싶은 거리 공원을 찾은 걷기지도자들은 홀쭉, 날씬, 통통, 뚱뚱 칸에 몸을 맞춰보며 즐겁게 비만도를 측정할 수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 “지역사회 비만예방에 대한 인식개선과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앞으로도 적극 노력하겠다”며 “정확한 비만도 측정과 상담을 원하는 시민들은 보건소를 방문해 주실 바란다”고 말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