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보건
여주보건소, 가을철 감염병 주의 당부
여주시보건소는 가족 간 교류가 증가하는 추석 동안 물과 식품으로 인한 수인성 감염병과 성묘 같은 야외활동 시 감염될 수 있는 진드기 매개 감염병을 막기 위해 개인위생과 진드기 기피 등 예방수칙에 철저히 지켜달라고 당부했다.

수인성·식품 매개 감염병은 명절에 상온에 장시간 노출돼 부패할 수 있는 음식을 섭취했을 때 발생할 수 있다. 예방을 위해서는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비누로 손 씻기, 음식은 충분히 익혀 먹기 등 위생수칙을 반드시 준수해야 한다.

특히 올해는 A형간염 환자가 매우 증가하고 있으므로 예방을 위해서 조개류 등 음식물을 익혀 먹는 게 좋다. 가족 중 A형간염 환자가 발생했다면 같이 생활하는 가족은 A형간염 예방접종을 받아야 한다.

성묘, 벌초, 농작업 등 야외활동을 할 때는 진드기 매개 감염병을 주의해야 한다. 야외활동 시에는 피부 노출을 최소화해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하고, 야외활동 후 진드기에 물렸는지 꼼꼼하게 확인을 하고, 귀가 즉시 샤워나 목욕을 하는 게 좋다. 야외활동 후 고열, 두통, 구토, 설사, 복통, 메스꺼움 등 의심 증상이 있다면 즉시 병원을 방문해 진료를 받아야 한다.

또한 야외활동 시 돗자리를 펴서 앉고, 사용한 돗자리는 세척해 햇볕에 말리기, 등산로를 벗어난 산길 다니지 않기, 진드기가 붙어 있을 수 있는 야생동물과 접촉하지 않기 등을 당부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