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 예술
가족·이웃과 함께 초여름 야외영화관 즐겨요!
대신면(면장 손기성)에서 지난 5월 30일, 여주세종문화재단에서 기획사업으로 추진하고 대신면 주민자치위원회에서 주관한 ‘찾아가는 동네방네 영화관’ 영화 상영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상영된 영화는 2019년 1월에 개봉한 ‘말모이’로 일제강점기를 배경으로 우리 말 사전을 만들기 위해 노력한 사람들의 얘기가 담긴 영화다.

대신체육공원에서 야외 상영으로 진행된 이번 행사에는 기관·사회단체장 및 마을 주민 등 25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무료로 진행되었으며, 영화 상영 전 사전 체험프로그램으로 나무 방 문패 만들기, 행운의 화분 만들기가 진행되어 많은 주민들이 참여하였다. 또한 관내 교회에서는 팝콘을 직접 만들어 참가자들에게 대접했고, 다른 단체에서는 돗자리를 나눠주는 등 풍성하고 훈훈한 분위기에서 영화 관람이 시작되었다.

이날 영화를 관람한 한 주민은 “가족과 함께 야외에서 영화를 보는 특별한 경험을 할 수 있어 좋았다.”며 다음 영화 상영은 언제하는지 문의하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손기성 대신면장은 문화생활을 즐기기에 상대적으로 열악한 농촌에서 야외 영화상영이라는 흔치 않은 행사를 기획하고 관람의 기회를 제공한 여주세종문화재단에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앞으로도 주민들이 다양한 문화체험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