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지방자치
여주시 시무식, 힘찬 시작
여주시가 기해년 새해를 맞아 2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시무식을 시작으로 2019년 새해를 힘차게 출발했다.

시무식에는 이항진 여주시장을 비롯한 공직자 150여명이 참석해 ‘사람중심 행복여주’ 건설을 위한 의지를 다졌다.

이항진 시장은 올해에는 지난 한 해 설계한 민선 7기 시정방향을 구체화하는데 주력키로 했다.

이 시장은 ‘아이 키우기 좋은 여주’의 튼튼한 기틀을 갖추어 ‘지속가능 발전도시’의 디딤돌을 놓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청·장년, 노인, 농민 등 각계각층 시민 모두가 행복한 도시를 만들어 나가고, ‘스마트시티’조성에도 속도를 내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여주 5일장과 연계한 구도심을 활성화 해 골목골목 사람이 몰려드는 문화·관광 여주를 만들고, 경제 활성화를 이루겠다.”고 강조했다.

시무식을 마친 이 시장은 구내식당에서 점심시간 여주시 공무원들에게 ‘사람중심 행복여주’를 위해 최선을 다하자는 의미로 떡국을 배식하면서 “한 해 동안 함께 열심히 일하자”고 격려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