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행사
여주시, ‘신년 해맞이 행사’ 1일 남한강둔치에서
여주시(시장 이항진)는 새해 1월 1일 새벽 6시30분부터 여주도서관 앞 남한강둔치에서 2019년 신년 해맞이 행사를 갖는다.

(사)한국민예총 여주지부가 주관하고 (사복)상생복지회 골든밸리와 여주시 산림조합이 후원하는 신년 해맞이 행사는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희망찬 새해와 시민의 건강과 안녕을 기원한다.

이항진 여주시장은 “2019년 기해년(己亥年) 황금돼지띠 해를 맞이하여 시민들과 함께 새해 소망을 기원하며 화합과 소통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행사를 준비했다.”고 신년 해맞이 행사의 취지를 밝혔다.

이날 오전6시 30분 다스름, 드림 등 70명이 준비한 소원지 쓰기 및 연날리기, 풍물 대동 길놀이를 시작으로 여주문화원장의 희망고사 및 고천문 낭독, 민예총 지부장의 개회선언과 주희원의 성악공연이 울려 퍼지고, 시장, 의회의장, 국회의원, 도의원, 시의원, 상생복지회 등이 어우러져 대북을 울리고 덕담나누기, 내빈소개 등으로 전개된다.

오전7시 44분 해뜨는 시각에 맞춰 다함께 희망의 함성지르기가 진행되며, 능서풍물패의 모듬북 공연, 민예총 지부장의 서예퍼포먼스가가 이어지고, 그 밖에 줄연 소원지 태우기, 대북치고 소원빌기 체험 등도 새해의 희망을 부른다.

특히, 오전8시10분부터 (사복)상생복지회 골든밸리에서 준비한 떡국으로 시민들과 떡국나누어 먹기 행사와 산림조합의 장작후원은 희망찬 여주의 화합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이번 신년 시민들과 떡국나누어 먹기 행사를 준비한 노인주거복지시설인 상생복지회 골든밸리(원장 최복금)는 시설장 송수현, 총무과장 오효석 등을 중심으로 20여명의 종사자들이 홀로 사는 어르신들이 가정처럼 편안하고 건강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봉사하고 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