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농업 농업
여주시, 경기쌀 적정생산 현장평가회 실시들녘경영체 연계 쌀산업 육성 시범사업 현장평가

여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김덕수)에서는 지난 7월 25일 점동면 관한리 시범사업장에서 경기도 19개 시・군 담당 및 도 농업기술원 관계관 40명이 참여한 가운데 2018년 경기쌀 적정생산 현장평가회를 개최했다.
 
이번 평가회는 경기도농업기술원 주관으로 추진되어 쌀 생산 추진상의 문제점을 도출하고 이에 따른 개선방안을 모색하며, 경기쌀 적정생산에 철저를 기하고자 함에 목적이 있다.

여주시 현장 평가 대상 사업은 들녘경영체 연계 쌀산업 육성 시범사업으로 사업 추진상 잘된점, 문제점 및 개선방안 등 사업추진 현황을 분석하고 현장평가하는 방법으로 실시됐다.
 
들녘경영체 연계 쌀산업 육성 시범사업은 쌀 가공식품산업 육성을 통한 일자리 창출 및 쌀 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사업으로 여주시에서는 2017년도부터 2018년도까지 2년간 벼 시범단지 100ha를 조성하고, 점동면 관한리에 위치한 ‘경성미가’에 쌀 가공제품 누룽지 생산시설을 설치하여 운영하고 있다.
 
여주시 농업기술센터 안치중 작물환경팀장은 “쌀 적정생산을 위하여 들녘경영체와 연계하여 쌀 가공식품산업 육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여주쌀이 가공제품 생산으로 확대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