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행정
이항진 시장, 길따라 강따라 여강 백리길 프로젝트 현장 방문‘여주와 남한강이 어우러진 여주발전 이룰 것’ 밝혀
이항진 시장과 사람중심위원회 위원들은 지난날 30일 민선7기 주요 공약인 길따라 강따라 여강 백리길 프로젝트 현장을 방문했다.

이날 이항진 시장과 사람중심위원회는 강천섬 권역을 시작으로 신륵사 관광지를 비롯한 도예문화단지, 그리고 여주의 상징인 청심루 터와 양촌리 저류지, 캠핑장, 여주보, 파사성·당남리섬·이포보 권역을 둘러봤다.

또한, 현장탐방을 통해 여주 발전의 초석을 다지기 위한 민선 7기 공약실현의 기초자료를 확보하고 여주시가 갖고 있는 관광자원을 활용한 장기적 사업의 토대를 마련했다.

이항진 시장은 “여주는 한 개의 면을 제외하면 모든 행정구역이 남한강과 인접해 있는 만큼 남한강은 여주의 상징과 같은 곳”이라며 “여주와 남한강이 어우러지는 여주발전 민선 7기 공약을 구체화 해 달라”고 주문했다.

이어 “특히 남한강을 따라 여주가 자랑하는 관광자원들이 몰려있다”며 “여주발전의 핵심 사업이 될 수 있는 관광벨트 구축에 대해 깊이 있는 조사와 연구, 정책개발을 해 달라”고 말했다.

한편, 이항진 시장은 오늘(2일) 오전 10시 시청 대회의실에서 취임식을 갖고 본격적인 업무에 들어갈 예정이다.

양병모 기자  yangbm71@hanmail.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병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