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복지
장애인 카페 I got everything 여주아울렛점 오픈중증장애인 6명 채용, 전국 21호점
여주시는 지난 28일, 여주프리미엄 아울렛 내에 중증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한 장애인 카페 I got everything(아이 갓 에브리씽) 문을 열었다.

카페 I got everything은 한국장애인개발원이 중증장애인의 일자리 창출 및 사회참여 확대를 위해 추진하고 있는 브랜드 사업이다.

이번에 문을 연 여주아울렛점은 한국장애인개발원이 카페 인테리어와 시설 설치 및 표준화 장비 등을 지원하고 있다.

여주시에서 카페 장소 제공과 운영 등에 관한 전반적인 관리를 맡게 되며, 신륵장애인보호작업장이 위탁운영기관으로 선정돼 바리스타 교육을 수료한 중증장애인 6명을 채용해 정식 운영에 들어갔다.

한편 전국 I got everything 매장 중 21호점으로 오픈한 여주아울렛점은 공공청사가 아닌 민간시장 내에 입점하는 최초 매장으로, 장애인들에 대한 사회적 인식개선과 차별을 없앨 뿐만 아니라 여주시 장애인들의 일자리 창출에 앞장서는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고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장애인복지의 향상과 장애인들이 꿈을 이루어나가는 시작점이 될 장애인 카페 I got everything 여주아울렛점에 시민들이 많은 관심을 가져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양병모 기자  yangbm71@hanmail.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병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