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여주in
여주署, 분실물 신고 선행 시민 표창 수여아름다운 지역사회 만들기에 앞장서
여주경찰서(서장 전진선)는 지난 16일 선행 활동을 한 시민 2명에게 감사장과 학생 2명에게 표창장을 전달했다.

이는 경찰이 분실물을 습득 신고해 아름다운 지역사회 만들기에 앞장선 이들에게 감사를 표한 것이다.

이날 표창을 받은 시민 변모씨는 여주경찰서 앞 노상에서 500만원을 습득해 이를 여주경찰서에 신고했다. 학생 우모양은 식당에서 현금 10만원 가량이 보관된 지갑을 대신파출소에 신고했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한 해 여주경찰서에는 지역 시민들로부터 813건의 분실물 습득 신고를 받아 이중 544건을 주인에게 되돌려 줬으며, 다중이용 장소인 여주프리미엄아울렛과 여주이마트 등과 핫라인을 구축해 신속한 분실물 반환 체계를 구축했다.

전진선 서장은 “어린 학생들과 지역 시민들의 이런 훈훈한 선행이야 말로 살기 좋은 우리 지역사회를 만들어주는 힘”이라며 “앞으로도 모범적인 선행 사례와 범죄 예방에 기여한 신고자들에게 적극적으로 포상을 실시해, 공동체 치안 실현으로 아름다운 지역사회 만들기에 앞장서 나가겠다”고 말했다.

 

양병모 기자  yangbm71@hanmail.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병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