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행사
여주시정신건강복지센터, 이웃사촌 한마당 진행
여주시정신건강복지센터(센터장 임정희)는 지난 11일부터 13일까지 생명사랑 마을공동체 이웃사촌 & 농약안전보관함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4개 마을(강천면 굴암리, 능서면 광대1리, 매류2리, 백석2리)에서 150여 명의 주민들이 모인 가운제 이웃사촌 한마당 행사가 진행했다.

여주시정신건강복지센터는 2016년부터 자살수단으로 사용되는 농약을 안전하게 보관 여주시 자살률을 감소하기 위해 생명사랑 녹색마을 농약안전보관함 보급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먼 친척보다 가까운 이웃이 낫다는 슬로건으로 마을 내 돌봄 체계를 구축하고기 위한 생명사랑 마을공동체 이웃사촌 프로젝트 사업을 3년간 진행하고 이후 마을의 요청에 따라 생명사랑 녹색마을로 농약안전보관함을 매개로 마을 내 어르신들의 보관함 관리를 점검하며 우울증 선별검사, 정신건강 프로그램, 이웃사촌한마당 등을 추진했다.

임정희 센터장은 “5년간 사업을 진행하면서 4개 마을에서 자살시도자 및 사망자가 나오지 않고 있다”며 “사업이 종료되더라도 마을주민들끼리 돌봄 체계를 지속적으로 유지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여주시정신건강복지센터는 지역주민을 위한 심리지원 상담 서비스를 제공하여 1577-0799와 같은 24시간 정신건강위기상담 전화를 운영하고 있다.

또한 아동·청소년, 성인, 노인을 대상으로 정신건강교육 및 자살예방 및 생명사랑 교육, 우울증검진, 의료비 지원, 사례관리 등 지역주민을 위한 정신건강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양병모 기자  yangbm71@hanmail.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병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