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행사
훈민정음 반포 제571돌 한글날 문화제 열려한글날 경축식 및 김태훈의 인문학 콘서트 등 다양한 문화공연 진행
여주시는 훈민정음 반포 제571돌을 맞아 지난 8일과 9일 세종대왕릉 일원에서 한글날 문화제를 열었다.

이날 경축식에는 원경희 시장과 이환설 시의회의장과 시의원, 관광객, 주민 등 1000여 명이 참석했다.

10월 8일부터 9일 양일간 진행된 한글날 문화제는 경기도와 여주시가 주최하고 여주문화원이 주관하며 대한민국 최고의 성군인 세종대왕! 가장 과학적이고 독창적인 언어 한글, 그리고 세종인문도시 명품여주! 알리며 한글날 경축식 및 풍성하고 다채로운 문화행사로 꾸며졌다.

경축식을 비롯하여 한글 전시(아름다운 먹빛 누리전. 세종한글디자인 공모전 시상 및 전시), 세종백일장 및 미술대회, 문화공연(뮤지컬 1446, 마법사의 동화여행, 루이스 초이의 뮤지컬 갈라 콘서트, 김태훈의 노래가 흐르는 인문학 콘서트(조선으로의 소풍), 한글날 특집 라디오 생방송), 다양한 체험부스(여주역사 문화탐방로, 영릉탐험대, 한글 도자기 만들기 등 20개) 다채로운 문화행사로 볼거리 즐길 거리로 진행됐다.

또한 한글 붓글씨의 진수를 엿볼 수 있는 아름다운 한글 먹빛 누리전과 세종한글 디자인 공모전 수상작들도 영릉 재실과 여주박물관 등에서 한껏 그 멋을 뽐냈다.

원경희 여주시장은 “올해로 훈민정음 반포 571돌을 맞아 이곳 세종대왕이 잠든 영릉에서 한글날 문화제를 하게 돼 위대한 문자를 가진 대한민국의 한 사람으로서 가슴이 벅차며 한글과 세종대왕을 다시 한 번 생각해 보는 소중한 시간이 됐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문화제에는 6만명의 관람객이 세종대왕의 도시 여주를 방문해 한글의 의미를 다시 한 번 되새겼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