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여주in
특수임무유공자전우회, 남한강 수중정화활동
특수임무유공자전우회 경기도지부(회장 이종열)는 지난 8일 경기도 31개 시․군 전우회가 참석한 가운데 여주수상센터 주변 남한강가에서 수중정화활동을 펼쳤다.

특수임무유공자회는 정기적으로 각 시군의 수자원을 지키기 위해 수중정화활동을 하고 있으며, 그 일환으로 200명의 특수임무유공자들이 남한강을 지키기 위해 여주를 찾았다.

이날 행사에는 원경희 시장과 정해주 경기동부보훈지청장, 윤희정 시의원, 이종열 특수임무유공자회 중앙회장, 송환욱 특수임무유공자 전우회 경기도지부장 등이 참석했다.

이종열 회장은 “현역당시 조국을 위해 목숨 걸고 수많은 임무를 수행했듯이 지금도 조국을 위해 활동할 수 있어 뿌듯하다”며 “남한강의 환경보전은 국가발전을 위해서도 필요한 것이며 전우회 창립 이전부터 재난구조단을 운영해 온 만큼 오늘 수중정화활동에 최선을 다했다”고 말했다.

원경희 시장은 “국가에서도 특수임무유공자전우회의 조국에 대한 헌신을 잊지 않고 있다”며 “퇴직 후에도 열의를 갖고 생활일선에서는 물론 수중정화활동과 같은 지역사회발전을 위한 일에도 열정적으로 펼치는데 대해 감사하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수중정화활동 행사와 더불어 수륙양용 재난구조보트 등을 전시했으며, 수중정화활동으로 2톤가량의 각종 쓰레기를 수거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