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복지
세종어수, 수해지역 긴급지원여주시, 괴산군에 5000병 전달
여주시가 개발해 보급하고 있는 세종어수가 이번에는 수해지역인 괴산군에 긴급 지원돼 효자노릇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페트병에 든 수돗물 세종어수는 식수로 바로 사용할 수 있어 재난지역 등 긴급 급수가 필요한 곳에서 활용되면서 관심이 높다.

지난 21일 호우로 큰 피해를 입고 식수난을 겪고 있는 중부내륙권협의회 회원 지방자치단체인 충북 괴산군에 병입수돗물 세종어수 5000병을 긴급 지원했다.

여주시는 괴산군과의 협의를 통해 병입수돗물 세종어수를 괴산군이 지정한 수해복구현장에 직접 배송했다고 밝혔다.

세종어수는 각종 재해로 단수 현상이 발생하거나 재해지역의 비상급수가 필요할 때 응급 용도로 긴급히 활용되고 있다.

여주시는 올해 5월과 7월에 걸쳐 이천시 지하수 고갈 재난지역에도 2000병, 여주시 지역 가뭄 재해지역에 4060병을 지원하는 등 긴급 식수로 사용됐다.

홍찬국 수도사업소장은 “집중 호우로 갑작스럽게 큰 피해를 입고 식수난까지 겪고 있는 괴산 시민들에게 세종어수가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향후 폭우나 가뭄 등 재해가 발생했을 때 병입수돗물 세종어수를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