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학교
금당초, 우리는 여주 박물관 탐험대
금당초등학교(교장 김경순)는 지난 16일 세종의 얼이 담긴 여주의 박물관을 탐방하고 우리 고장여주에 대해 자부심을 갖는 시간을 갖졌다.

금당초등학교는 세종의 얼을 담아 내 마음의 행복 나침반을 그리는 생생지락 교육을 위해 집현전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특히 3~4학년들에게는 세상을 바라보는 안목을 키우고 우리 문화사랑 소양 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여주박물관에서 진행하는 우리는 여주 박물관 탐험대에 응모해 실시하게 됐다.

3~4학년 학생들은 여주 박물관에 도착 토기의 뜻을 알아보고 토기와 자기의 차이점 및 토기에 대한 기본 이론교육을 공부했다. 이후 박물관 선생님과 함께 박물관에 직접 가서 여주 흔암리 선사유적, 매룡리, 고달사지에서 발굴된 토기를 찾아보는 시간을 가졌다.

마지막으로 땅속에 있는 토기를 직접 발굴 복원하면서 토기의 이름과 용도를 추측해 자신만의 토기 스토리를 만들어 발표했다.

여주박물관 프로그램을 통해 우리 고장에 자리한 문화재를 더 자세히 알게 되었으며 고고학자처럼 토기를 발굴하고 우리 문화재에 대한 자부심이 높아지는 계기가 됐다.

학교 관계자는 “앞으로도 마을교육공동체와 연계한 박물관과 도서관 등 다양한 체험을 통해 학생들의 세상을 바라보는 안목과 문화소양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