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환경
산란기 쏘가리 포획 금지 집중 지도‧단속 실시
여주시는 산란기를 맞이한 쏘가리가 안정적인 산란을 할 수 있도록 포획 금지기간 동안 불법 어로행위에 대해 집중 지도‧단속을 실시한다.

쏘가리 포획 금지기간은 강‧하천의 경우 5월 1일부터 6월 10일까지, 댐‧호소에서는 5월 20일부터 6월 30일까지이며, 포획‧금지 체장은 18cm이하이다.

또한, 이번 단속기간에 불법 포획행위는 물론 불법어구, 전류, 독극물 사용 등 전반적인 ‘내수면어업’위반 행위에 대한 단속도 병행할 계획이다.

쏘가리 등 포획 금지 기간 및 금지 체장 위반 적발 시 내수면어업법에 의거하여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000만 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된다.

시 관계자는 “산란기를 맞이한 쏘가리를 보호하기 위해 어업인과 낚시인들이 적극적으로 협조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시에서는 금년에 1억 1500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쏘가리, 뱀장어, 동자개, 대농갱이 등 치어 260천 마리를 방류할 계획이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