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 예술
산나물두부쌈밥, 여주쌀누룽지냉채, 땅콩소스 잡채, 화계선... 전통 향토음식 발굴, 보급한다여주시농업기술센터, 명품향토음식 개발·보급 용역보고회
대대로 이어져 내려오는 여주 고유의 향토음식을 재현한다.
여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김덕수)에서는 지난 2일 농업기술센터 화상회의실에서 산학협동심의위원, 외식업여주시지부 임원 및 향토음식연구회원 등 평가위원 26명이 참석한 가운데 여주시 명품향토음식 개발보급 용역 보고회를 가졌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다이어리알 이윤화 대표로부터 개발음식 34종에 대한 중간보고를 갖고, 이어서 산나물두부쌈밥, 여주쌀누룽지냉채, 땅콩소스 잡채, 화계선 등 개발 향토요리의 평가가 있었다.

용역보고에서 김덕수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지역에 전승되어오는 향토음식을 발굴해 명품 향토음식으로 계승, 발전할 수 있는 기회가 돼 기쁘다. 앞으로도 지역농산물을 이용한 향토요리를 개발·보급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안빈 여주대 교수는 “이포참외 초무침, 가지두부선, 산야초떡갈비, 가지강정 등이 향토색을 살리면서 외식업체에도 보급이 수월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지역향토음식 개발 지원 사업은 여주 고유의 향토음식을 발굴해 자료화하고, 개발·보급을 통해 지역농산물의 부가가치를 증대시키기 위한 사업으로 향후 개발된 향토요리가 농가맛집 및 외식업소에 적용될 수 있도록 전수교육을 추진한다.

여주시민신문  news@yjns.net

<저작권자 © 여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주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